동부지역본부로고

전남도, 마을 주민·유관기관 합동 산사태 대응훈련 실시

작성자 민원행정담당관 작성일 2024-04-23
조회수 223
전라남도는 산림청의 산사태 재난대비 훈련계획에 따라 23일 취약지역인 광양 점동마을 일원에서 마을 주민과 경찰, 소방 등 유관기관 관계자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응훈련을 실시했다.

산사태 대응훈련은 전남도와 광양시가 공동 주관하고 경찰, 소방, 한국치산기술협회 전남지부, 광양시 산림조합이 참여해 이뤄졌다. 산사태 대응 역량을 강화하고 선제적 대피에 대한 주민 인식을 높이는데 집중했다.

대응훈련에 앞서 점동마을의 산사태 취약지역 현황 설명과 한국치산기술협회의 토석류 피해 예상 시뮬레이션을 통해 산사태 위험에 대한 경각심을 높였다.

훈련 상황은 산사태 예비경보발령에 따라 상황판단회의를 통해 주민 대피를 결정하고, 대피 과정에서 부상자와 대피 거주자 발생을 가정해 △마을 청년회는 대피소에서 가장 먼 거리 거주자와 거동 불편 주민 대피 △경찰·소방은 부상자와 대피 거부자에 대한 조치 △행정기관은 긴급구호물품 보급 등 체계적으로 진행됐다.

또한 산사태 시 흘러내린 토사가 도로를 덮쳐 차량 통행이 어려운 상황을 설정해, 산림조합 장비를 긴급 투입해 응급복구하는 훈련도 이뤄졌다.

하홍태 점동마을 이장은 "이번 훈련을 계기로 청년회와 함께 마을 주민을 보다 더 체계적이고 안전하게 대피시킬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전남도 정찬균 부지역본부장은 "유관기관 합동훈련을 통해 산사태 대응 능력을 점검하고 보완하는 계기가 됐다"며 "산사태 재난으로부터 도민의 소중한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전남도는 여름철 집중호우에 대비해 지난 2월부터 산사태 취약지역 2천270개소와 인위적 변화지 1천67개소의 안전 점검을 실시했다. 점검 결과 가벼운 365개소는 즉시 조치 완료하고, 보완이 필요한 50개소는 우기 전까지 보강 조치할 계획이다.
전남도, 마을 주민·유관기관 합동 산사태 대응훈련 실시1 전남도, 마을 주민·유관기관 합동 산사태 대응훈련 실시2 전남도, 마을 주민·유관기관 합동 산사태 대응훈련 실시3
공공누리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첨부파일
  • 20240423산사태 대응 훈련 (7).JPG

    2.35MB

  • 20240423산사태 대응 훈련 (4).JPG

    3.31MB

  • 20240423산사태 대응 훈련 (6).JPG

    2.63MB

전체게시물 (556)

/

전체페이지 (62)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콘텐츠 관리
담당부서  :  민원행정담당관 061) 286-7834
로딩중